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미주 장애인체전 열린다…6월 17~18일 캔자스시티

1500명 참가…LA 50명 예상

 7일 LA한인회에서 열린 ‘제1회 전미주 장애인체전’ 개최 안내 기자회견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뒷줄 왼쪽부터 김인숙씨, 제임스 안 LA한인회장, 성봉숙씨, 이연주 전 삼일절 여성동지회장, 찬양사역자 마가렛 이씨, 태권도 블랙벨트 성준호씨, 강승구 부회장, 태권도 금메달리스트 김지수씨.  장연화 기자

7일 LA한인회에서 열린 ‘제1회 전미주 장애인체전’ 개최 안내 기자회견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뒷줄 왼쪽부터 김인숙씨, 제임스 안 LA한인회장, 성봉숙씨, 이연주 전 삼일절 여성동지회장, 찬양사역자 마가렛 이씨, 태권도 블랙벨트 성준호씨, 강승구 부회장, 태권도 금메달리스트 김지수씨. 장연화 기자

지체장애·뇌 병변·지적장애·시각 및 청각장애를 가진 미주 한인 스포츠인들이 모이는 스포츠대회 ‘제1회 전미주 장애인체전’이 오는 6월 17일부터 이틀 동안 미주리주 캔자스시티에서 열린다.  
 
재미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안경호)의 주최로 올해 처음 열리는 ‘전미주 장애인체전’은 LA, 오렌지카운티, 샌디에이고, 샌프란시스코, 애리조나, 네바다, 워싱턴, 알래스카가 포함되는 서부지역에서 약 50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LA지역에서는 태권도 블랙 벨트 보유자인 성준호씨가 태권도 종목 외에 볼링과 한궁에 도전한다. 또 지난 2019년 호주에서 열린 지체장애올림픽대회 태권도 금메달리스트인 김지수씨도 이번에 골프와 태권도 종목에 출전할 예정이다. 찬양사역자인 마가렛 이씨는 이곳에서 미술 전시회를 열 예정이다.
 
서부지역에서 대회를 준비하고 있는 강승구 재미대한장애인체육회 부회장은 “LA에서만 50여명 참가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처음 열리는 행사인 만큼 준비를 꼼꼼히 하고 있지만 부족한 게 많다. 경기 승리도 중요하지만 많은 한인 장애인들이 모여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시간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하고 참가를 원하는 한인들의 지원을 부탁했다.
 
이번 대회 현장에 방문할 예정인 LA한인회 제임스 안 회장은 “좋은 취지의 행사인 만큼 LA한인회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며 “한인 커뮤니티의 후원이 큰 힘이 된다. 많은 장애 한인들이 참가해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고 격려해달라”고 말했다.
 
▶문의: (510) 915-4278 강승구 부회장, www.kpsausa.org

장연화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