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코로나 행정명령 가주 대부분 철회

뉴섬 “나머지도 6월까지 종료”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가 코로나19팬데믹 사태에 대응해 발동한 행정명령의 대부분을 철회하겠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뉴섬 지사는 기자회견을 통해 ‘엔데믹(endemic·팬데믹 종식)’을 향한 움직임으로, 코로나19 관련 행정명령 중 필수적인 소수의 것만 남기고 나머지를 철회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섬 주지사가 팬데믹에 대응해 발동한 행정명령 561건 중 15%가 현재 시행 중이다.  
 
이날 뉴섬 주지사가 서명한 행정명령에 따라 팬데믹 관련 행정명령 19건은 즉각적으로 종료됐다. 또 나머지 행정명령도 오는 3월 31일에 추가로 18건, 6월 30일에 15건씩 순차적으로 만료된다.  
 
계속 유지되는 소수의 행정명령은 가주 의료 시스템에 대한 잠재적 부담을 줄이고 코로나19 검사 및 백신 접종 프로그램 강화를 위해 필수적이라고 뉴섬 지사는 밝혔다.  
 
가주는 엔데믹 전환의 핵심 요소로 ‘SMARTER’ 플랜을 내세우고 있다. SMARTER는 백신 주사(Shots), 마스크(Masks), 인식(Awareness), 준비(Readiness), 검사(Testing), 교육(Education) 및 처방전(prescriptions)의 약자 Rx의 머릿자를 합친 약어이다.  
 
가주는 SMARTER 플랜의 일환으로 하루에 20만여 개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및 50만여 건의 코로나19 검사 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뉴섬 지사는 “캘리포니아주의 미래 상황에 전략적으로 대처하는 데 필요한 도구와 유연성을 갖추도록 필수적인 검사, 백신 접종 및 건강관리 시스템 지원을 계속 유지하면서 가주의 회복을 앞당기기 위해 기존 코로나19 정책을 축소하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수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