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영옥 대령 이야기 한영 책자 발간

미재향군인회 한인829지부

(왼쪽부터)책자 발간을 주도한 김바오 829지부 서기, 박동우 829지부 고문, 용승 미주한국학교총연 회장, 토니박 829사령관, 이승우 민주평통LA회장, 최정인 미주한국학교총연 이사장, 로버트강 829회원.  김상진 기자

(왼쪽부터)책자 발간을 주도한 김바오 829지부 서기, 박동우 829지부 고문, 용승 미주한국학교총연 회장, 토니박 829사령관, 이승우 민주평통LA회장, 최정인 미주한국학교총연 이사장, 로버트강 829회원. 김상진 기자

“한인사회 귀감인 김영옥 대령을 교육합시다.”
 
‘세계 전쟁영웅 16인’에 포함된 고 김영옥 대령을 알리는 책자가 발간됐다.  
 
16일 미재향군인회 한인829지부(사령관 토니 박)는 LA한인타운 LA평통 사무실에서 김영옥 대령이야기 컬러링북 발간 발표회를 열었다. 이 책자는 한인 청소년을 대상으로 민족의 자긍심과 정체성을 심어주기 위해 발간됐다. 한국 재외동포재단도 지원에 나서 ‘한국어와 영어’로 내용이 구성됐다. 김영옥 대령은 1919년 한인 이민선조인 하와이 사탕수수밭 한인 노동자 부부의 아들로 태어났다. 김 대령은 세계2차세계대전이 발발하자 미군에 입대, 혁혁한 공을 세워 훈장을 17개나 받았다. 참전 당시 부상을 당했지만 1950년 6월 25일 한국전쟁이 발발하자 모국을 위해 재입대, 아시아계 중 최초로 연대를 이끄는 역할을 맡았다. 한국전쟁 참전 후 전우들과 500여명의 고아를 돌본 일화도 유명하다.  
 
김 대령은 전역 후 LA 등 남가주 한인사회 발전에 헌신했다. 그는 가정상담소, 한미연합회, 이웃케어클리닉(전신 한인건강정보센터), 아태여성연합회 등을 설립하는 데 앞장섰다.  
 
미재향군인회 한인829지부 박동우 고문은 “한인사회가 김영옥 대령의 나라사랑과 한인사회 사랑에 헌신한 역사를 차세대에게 교육해야 한다”며 “한인 청소년들이 그분의 삶을 통해 정체성과 자긍심을 키울 수 있다”고 강조했다.김영옥 대령이야기 책자는 12쪽이다. 미주한국학교연합회는 2000부를 주말 한국학교 학생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미재향군인회 한인829지부는 추가 발간을 위한 후원을 기다리고 있다.  
 
▶문의: (310)308-5771



김형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