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디지털 세상 읽기] 딴짓하는 CEO

 지난주 잭 도시가 트위터 CEO 자리에서 내려온 것이 큰 화제가 됐다. 도시는 트위터 공동 창업자이자 초대 CEO였다. 하지만 일설에 따르면 요가나 패션 디자인처럼 다른 일에  관심을 쏟으면서 업무를 등한시한다는 비판을 받았고, 2년 만인 2008년에 CEO 자리에서 내려왔다. 그러던 그가 CEO로 되돌아온 건 2015년, 트위터가 다른 두 명의 CEO를 갈아치운 후였다.
 
그렇게 CEO 자리에 오른 잭 도시는 최장수 CEO가 됐지만, 업무 평가는 그다지 좋지 못했다. 트위터는 소셜미디어 기업 중에서 변화가 느린 것으로 유명한데, 정작 도시 본인은 2009년에 스퀘어(Square)라는 모바일 결제 회사를 세운 이후로 그곳의 CEO도 겸임하고 있었다. 다른 소셜미디어들이 몇 배로 성장하는 동안 트위터가 제자리걸음을 하는 이유 중 하나가 바로 CEO가 업무에 집중하지 않았기 때문이라는 비판이 지난 몇 년 동안 끊이지 않았다.
 
따라서 트위터의 이번 CEO 교체는 많이 늦었지만 바람직한 결론이라는 평가가 많다.  
 
이제 한 회사에만 집중할 수 있게 된 잭 도시로서도 잘된 일인 것 같다. 그걸 보여주려는 듯 트위터를 떠난 지 이틀 만에 자신의 다른 회사 이름을 스퀘어에서 블록(Block)으로 바꿨다. 자신이 그동안 꿈꾸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관련 기술에 집중하려는 듯하다. 기업, 투자자 모두에게 좋은 일이다.

박상현 / 오터레터 발행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