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시] 코요테 시티

어둠이 밀려나는 새벽빛
을씨년스러운 언덕
무서움에 막대기 들고 걷는다

엉겨 붙은 핏덩이 하나
코요테 흔적
개똥 담는 비닐로 집어 들었다
뭉클!
쳐 죽일 놈!!
집집에 귀염이, 절절한 아픔에
툭 - 하면
별난 일 아닌 것에도
가슴속에서 튀어나는 말
‘ㅆ’
일상이 된 늙음의 징조
그런저런 사람들이 모여사는
Coyote City

현란한 옷을 갈아 입는 풍성한 나무 사이 길
씻은 듯 맑고 고운 숲
코요테 시선을 피해, 오늘도 걸었다


엄경춘 / 시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