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대규모 해상 기름 유출 사고…환경재앙 초래

캘리포니아서 최소 47만ℓ 유출 추정
당국자 "하루 만에 습지 완전히 파괴"

사고 후 기름으로 뒤덮힌 헌팅턴 비치.   [로이터]

사고 후 기름으로 뒤덮힌 헌팅턴 비치. [로이터]

캘리포니아 남부 해상에서 대규모 기름 유출 사고가 발생해 대형 환경 재앙이 우려되고 있다.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의 행정책임자인 카트리나 폴리 감독관은 3일 트위터에 "(헌팅턴비치) 바닷가에 죽은 새와 물고기들이 떠밀려온 것을 발견하기 시작했다"는 글을 올렸다고 CNN 방송이 보도했다.

헌팅턴비치는 로스앤젤레스(LA) 남쪽에 있는 해변으로, 한인들이 많이 사는 어바인에서는 서쪽으로 약 19㎞ 떨어져 있다.

유출된 기름의 양은 최소 약 3000 배럴(약 47만7천ℓ)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기름띠는 헌팅턴비치에서 남쪽에 있는 뉴포트비치까지 약 10.7㎞에 걸쳐 형성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폴리 감독관은 "아름다운 해변에 타격을 준 대규모 기름 유출이 더 심각해지고 있다"며 "석유굴착장치 '엘리' 와 연결된 파이프라인 파열 지점에서 기름이 계속 새고 있다고 방금 통지받았다"고 밝혔다.

기름이 유출된 지점은 헌팅턴비치 해안에서 약 8㎞ 떨어진 해상이라고 폴리 감독관은 덧붙였다.

문제의 굴착장치는 '베타 필드'로 불리는 해저 유층 위에 1980년 설치된 것으로, 채굴된 원유를 가공해 처리해왔다.

폴리 감독관은 "기름이 (탤버트) 습지 전체에 스며들었다"며 "거기에 있는 야생동물에 심각한 타격이 있다"고 말했다.

탤버트 습지는 약 90종의 조류가 서식하는 생태계의 보고로, 카운티 정부가 육군 공병대, 비영리단체 랜드트러스트 등과 함께 야생동물의 서식지로 보전하기 위해 수십 년간 애써온 곳이다. 폴리 감독관은 "고작 하루 만에 습지가 완전히 파괴됐다"고 말했다.

기름 유출의 정확한 원인은 아직 파악되지 않은 상황이다. 미 해안경비대는 이 사고를 중대 기름 유출 사고로 분류하고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해안경비대는 지금까지 총 4600ℓ의 기름 섞인 물을 회수했다며 피해가 완전히 회복될 때까지 24시간 철야 체제로 작업이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