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제네시스 첫 전용전기차 GV60 공개…브랜드 전동화 비전 제시

안면인식, 지문인증 등 각종 첨단사양 장착

제네시스 북미법인의 홍보담당 자레드 펠랫 매니저가 안면 인식 시스템인 ‘페이스 커넥트’를 시연하고 있다. Photo=NAKI PARK

제네시스 북미법인의 홍보담당 자레드 펠랫 매니저가 안면 인식 시스템인 ‘페이스 커넥트’를 시연하고 있다. Photo=NAKI PARK

럭셔리 브랜드 제네시스가 전동화 비전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첫 전용전기차 GV60를 최초로 공개했다.

지난달 29일 제네시스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진행된 GV60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 행사에서는 GV60의 디자인 콘셉트와 주요 성능 및 사양 등이 전세계에 소개됐다.

제네시스의 디자인 철학인 ‘역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을 토대로 날렵하고 다이내믹한 쿠페형 CUV 스타일로 탄생한 GV60는 브랜드 시그니처 디자인 요소인 투 라인 쿼드램프와 테일램프가 장착됐다.

또한 브랜드 최초로 후드와 펜더 부분을 하나의 패널로 구성한 ‘클램쉘(Clamshell) 후드’를 적용해 심플함을 강조했으며 세련미를 갖춘 슬림한 디자인의 새 엠블럼이 후드 전면에, 고전압 배터리의 냉각효율을 높이는 신형 크레스트 그릴이 전면 하단에 각각 배치됐다.

인테리어는 브랜드 디자인 철학인 ‘여백의 미’를 살려 여유로운 실내 공간 확보와 심플하면서도 기능성을 갖춘 운전자 친화적인 요소들로 구성됐다.

특히 시동 여부를 직관적으로 알 수 있는 전자 변속기 크리스탈스피어를 비롯해 2스포크 스티어링휠의 경적 커버, 도어 핸들, 사이드미러 조절기 등에 원형 디자인을 적용해 통일성을 구현했다. 또한 시트 등 곳곳에 친환경 재활용 소재가 사용됐다.

GV60에는 최대 2명까지 등록할 수 있는 안면 인식 및 지문 인증 시스템이 장착돼 개인 프로필에 따라 운전 환경이 자동 조정되며 키 없이 운전자 생체 정보만으로 차를 가동할 수 있도록 보안성도 높였다. 이외에도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디지털키, 디지털 사이드미러 등으로 편의성을 제공한다.


EV전용 플랫폼인 E-GMP으로 제작된 제네시스 첫 번째 차량인 GV60은 후륜, 사륜(AWD)구동 시스템을 선택할 수 있으며 77.4kWh 배터리가 장착돼 1회 충전으로 최대 280마일을 주행할 수 있다.

운전 재미를 더해주는 부스트 모드와 드리프트 모드를 비롯해 다른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V2L 기능도 갖추고 있다. 이 밖에 다양한 주행 보조 기능과 안전, 편의 사양도 제공된다.

한편, 제네시스북미법인은 월드 프리미어에 앞서 파운틴밸리 자동차 전용 스튜디오 카프렙에서 미디어 프리뷰 이벤트를 마련해 GV60 실물을 공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제네시스 관계자들이 GV60의 주요 기능을 시연과 함께 소개했다.

북미시장에서의 판매 시기와 가격은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박낙희 기자 park.naki@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