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국 영화배우 200인 사진전 연장

문화원 “12월 9일까지 전시”
BTS 방문 후 관람객 급증

뉴욕한국문화원(원장 조윤증)이 당초 10월 6일까지로 계획됐던 한국 대표 영화배우 200인의 얼굴을 담은 사진전 ‘그 배우가 여기 있다(The Actor Is Present)’의 전시기간을 오는 12월 9일까지 연장했다.

29일 문화원은 지난 9월 22일, BTS가 뉴욕한국문화원을 깜짝 방문한 이후 전시 관람 예약이 폭주하고 있는 상황에서 뉴욕문화원이 관람객을 배려해 내린 신속한 후속조치라고 설명했다.

문화원에 따르면 BTS 방문 후 멤버들의 친필 사인이 갤러리 공간에 함께 전시됨에 따라 기존의 한국영화 팬들뿐만 아니라 K팝 팬들에 이르기까지 전시장을 찾는 관람객의 스펙트럼이 대폭 확장됐고, 전시에 대한 반응 또한 온·오프라인 할 것 없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문화원은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전시장 방문을 온라인 사전예약(koreanculture.org/gallery-visit-reservation)을 통해 시간대별로 입장 인원을 제한하고 있다. 또 실제 전시장 방문이 힘든 관람객들을 배려해 버추얼 갤러리 영상도 새롭게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심종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