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가정용 로봇 나온다…아마존 '아스트로'

아마존이 스크린을 장착하고 바퀴가 달린 가정용 자율 로봇 아스트로(Astro.사진)를 출시한다.

지난 28일 아마존 행사에서 사용자가 부재중일 때 애완동물을 확인하고 영상 통화 중 집 안에서 아이를 따라가는 등 AI 강아지 로봇 아스트로 모습이 처음 공개됐다.

블룸버그가 2018년에 개발 중이라고 보도한 후 4년 동안 개발한 아스트로는 알렉사로 구동되며 로봇 얼굴인 10인치 스크린과 최대 4.4파운드를 실을 수 있는 화물칸이 있다. 스크린에는 눈을 모방한 한 쌍의 원을 표시하고 내장 카메라와 시야 확장을 위한 잠망경이 장착되어 있어 1초당 약 1미터를 이동한다.

아스트로는 링 센서나 카메라로 이벤트가 감지되면 해당 지역 확인 및 정기적인 집 순찰을 하는 보안 기능도 갖췄다. 1200만 화소 카메라가 장착된 잠망경은 카운터톱 높이인 최대 42인치까지 올라갈 수 있다.



또한 주택 3D 지도를 만들고 저장해 음성명령에 따라 화물칸에 물건을 넣고 목적지로 전달을 명령하면 이동해 수행한다.

아스트로 판매가격은 1000달러로 올해 말 초청된 고객에게 한정 판매한 후 1500달러로 인상될 예정이다.

한편, 몇 년 전 스마트폰 시장 진출에 실패한 아마존은 음성제어 에코 스마트 스피커가 장착된 알렉사를 중심으로 급성장하는 스마트 홈 기기 시장을 잠식하고 있다.

대다수 제품이 파이어 TV 스트리밍 스틱, 미니어처 에코 스피커 같은 비교적 저렴한 장치였지만 가정용 로봇 아스트로 출시로 하드웨어 기기 프리미엄 시장 진출에 나섰다.


이은영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