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국계 MA 주하원의원 에너지부 차관보 지명

입양아 출신 마리아 로빈슨
대체·재생 에너지 분야 전문가

한국계인 마리아 로빈슨(34·사진) 매사추세츠주 주하원의원이 조 바이든 행정부의 에너지부 차관보로 지명됐다.

백악관은 22일 자료를 내고 바이든 대통령이 로빈슨 의원을 에너지부 전기 담당 차관보로 지명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소속인 로빈슨 지명자는 2018년 매사추세츠 주의회에서 당선된 최초의 한인 의원으로, 현재 하원에서 두 번째 임기를 수행하고 있다.

의정 활동에 앞서 컨설팅업체 내비건트 컨설팅에서 재생 에너지와 에너지 효율 업무로 경력을 쌓았으며 대체·재생 에너지 분야의 전문가로 활동했다.

그는 연방 환경보호청(EPA) 청정대기법 자문위원회에 참여한 유일한 주하원의원이며 주하원 청정에너지 코커스를 이끌고 있고 전국 환경 입법자 코커스에서도 활동 중이다.

1987년 한국에서 태어난 로빈슨 지명자는 어렸을 때 펜실베이니아주 북동부의 아일랜드·독일계 가톨릭 가정에 입양돼 고교 시절까지 보냈다.

매사추세츠공대(MIT)에서 화학공학을 전공했으며 털사대에서 에너지법으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지난 2019년에는 서울 서대문구로부터 명예구민증을 받기도 했다.


심종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