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미 에스크로 회장 조익현씨 ‘참전용사비’ 기금 2000불

“기념비는 한·미 혈맹 상징”

조익현(가운데) 한미 에스크로 회장이 노명수(조 회장 오른쪽) 건립위 회장에게 기념비 건립 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차례로 토니 박 건립위원, 브루스 위태커 풀러턴 시장, 섀런 쿼크-실바 가주 하원의원, 두 사람 건너 건립위 배기호 부회장, 박동우 사무총장. [건립위 제공]

조익현(가운데) 한미 에스크로 회장이 노명수(조 회장 오른쪽) 건립위 회장에게 기념비 건립 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차례로 토니 박 건립위원, 브루스 위태커 풀러턴 시장, 섀런 쿼크-실바 가주 하원의원, 두 사람 건너 건립위 배기호 부회장, 박동우 사무총장. [건립위 제공]

조익현 한미 에스크로 회장이 오렌지카운티 한국전 참전 미군 용사 기념비(이하 기념비) 건립 프로젝트에 2000달러를 기부했다.

조 회장은 최근 기념비가 들어설 풀러턴 힐크레스트 공원 내 부지에서 기념비 건립위원회(이하 건립위, 회장 노명수) 관계자들을 만나 기부금 수표를 전달했다.

조 회장은 “한국을 위해 목숨을 바친 미군과 그 유가족에게 은혜와 감사를 표시하기 위해 기부를 결심했다”며 “기념비 건립은 한국과 미국이 함께 피를 흘리며 싸운 혈맹임을 일깨우는 상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주한미군 제1기갑사령부에서 카투사로 3년 동안 근무해 미군의 노고를 누구보다 더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건립위는 11월 11일 기념비 준공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문의는 노명수 회장(714-514-6363) 또는 박동우 사무총장(714-858-0474)에게 하면 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