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백악관, 주택공급 확대 대책 마련 중"

주택건설·금융지원 확대로
집값·임대료 상승 누른다

백악관이 집값 및 임대료 상승 등을 억제하기 위해 주택 공급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경제 매체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지난달 31일 보도했다.

저널은 백악관이 작성한 대책 초안과 소식통을 인용해 이번 대책은 주택건설과 금융 지원 확대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따르면 주택 공급을 늘리기 위해 지역개발금융기관(CDFI)에 대한 기존 보조금 프로그램을 확대하는 방안과 국책 주택담보대출(모기지) 보증기관인 패니메이와 프레디맥의 임대 아파트 투자를 늘리는 방안 등이 논의되고 있다.

생애 최초 주택 구매자들에게 연방주택국 보증 부동산을 우선 매입할 기회를 주는 방안도 포함돼있다. 전국적으로 주택 가격과 임대료는 최근 급등세를 보여왔다.

전국부동산중개인협회(NAR)에 따르면 지난 7월 기존주택 중위 가격은 35만9900달러로 1년 전보다 18%나 올랐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