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테슬라, 사람과 유사한 로봇 개발…내년 시제품 출시 계획

전기차 회사 테슬라가 사람과 유사한 모습을 갖춘 로봇 개발에 나선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는 지난 19일 캘리포니아주 본사에서 열린 ‘인공지능(AI) 데이’에서 사람을 대신해 위험하거나 반복적인 작업 등에 투입할 수 있는 휴머노이드 로봇 ‘테슬라봇’(Tesla Bot) 시제품을 내년에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로봇의 키는 1m 72㎝ 정도다. 렌치로 자동차에 볼트를 부착하는 등의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머스크는 이날 노동력 부족 문제를 언급하며 “로봇이 경제에 엄청난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행사에서는 자율 주행 시스템 성능을 높이는 수퍼컴퓨터 ‘도조’(Dojo)에 사용할 새 칩도 공개됐다. 테슬라는 1년 후 전기 픽업트럭(Cybertruck)에 사용할 자율 주행 컴퓨터용 새 하드웨어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날 행사는 연방 당국이 완전자율주행(FSD) 기능에 대한 안전성 조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열렸다. 머스크는 해당 조사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지만, 사람들이 차량용 카메라와 컴퓨터를 사용하는 것보다 더 안전하게 완전자율주행을 달성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앞서 연방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지난 16일부터 테슬라 오토파일럿 시스템과 관련한 11건의 사고에 대해 전격 조사에 착수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