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욕 K수출 마케팅 뜨겁다

‘2021 NY NOW’에 한국업체 참가 열기
20개 기업 코리아 패션·주얼리관 운영

300여건의 수출 상담 이뤄내는 성과
높아진 한국산 제품 위상과 인기 실감

NY NOW 전시회에 설치된 한국무역협회 K패션·주얼리관 전시부스를 방문한 타민족 바이어들이 제품들에 관해 문의하고 있다. [사진 한국무역협회 뉴욕지부]

NY NOW 전시회에 설치된 한국무역협회 K패션·주얼리관 전시부스를 방문한 타민족 바이어들이 제품들에 관해 문의하고 있다. [사진 한국무역협회 뉴욕지부]

한국무역협회·중소벤처기업부·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뉴욕시 맨해튼 제이콥재비츠센터에서 개최된 ‘2021 NY NOW 전시회’에 한국의 유망 패션·잡화 업체 20개로 구성된 코리아 패션·주얼리관을 운영해 총 300여건의 수출 상담을 이뤄냈다.

NY NOW는 뉴욕에서 개최되는 세계적인 패션·잡화 전시회로 매년 세계 2000여 기업이 참여하고, 약 2만5000명의 바이어 및 참관객이 집결하는 전통 있는 행사다. NY NOW는 지난해 3월 말 팬데믹으로 제이콥재비츠센터가 임시병동·백신 접종센터로 활용된 이후 처음으로 개최된 전시회라는 점에서 본격적인 뉴욕시 경제활동 재개의 신호탄으로 해석된다.

한국무역협회 뉴욕지부는 NY NOW 전시회 참여 성과 제고를 위해 지난 6월부터 참가업체 10개사의 온라인 쇼케이스(tradekoreashowcase.com)를 구축해 사전에 구글 마케팅을 병행한 결과, 전시회 기간 중 뉴욕 메트로폴리탄뮤지엄·카네기미술박물관·MP 다이렉트(스포츠용품 제작업체)·Shilan(백화점 납품업체) 등으로부터 주문제작 의향, 테스트 오더 등을 수주했다.

중소벤처기업부·중소기업중앙회에서 운영한 한국관(KOREA PAVILION)도 눈에 띄는 성과를 보였다. 의류제작업체인 ‘코리안프렌즈’의 경우에는 다트머스대 의류납품업체로부터 샘플 오더를 받았으며, 디자인 가방·물통을 제작하는 ‘제리백’의 경우도 바이어들로부터 샘플 오더 및 브랜드 콜라보레이션 제안을 수주하는 성과를 거둬 미국시장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무역협회 이상준 뉴욕지부장은 “세계적으로 백신 접종 지연, 델타 변이 확산 등 코로나 사태가 지속적으로 위협적인 상황에서 전시참여 업체가 출장 없이 제품만 출품하고 이를 무역협회가 취합해 K패션·주얼리관을 구성해, 온라인쇼케이스를 통해 사전·사후 마케팅을 병행한 방식은 매우 효과적이었다”고 평가했다.


박종원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