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LA지역 공항 이용객 회복세 뚜렷

6월 4개 공항 총 588만명
전달보다 승객 21% 증가

LA카운티 지역 공항 이용객 수가팬데믹 이전 수준에 근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말을 맞아 LA국제공항 톰브레들리청사에서 탑승 수속에 나서고 있는 여행객들 모습. 박낙희 기자

LA카운티 지역 공항 이용객 수가팬데믹 이전 수준에 근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말을 맞아 LA국제공항 톰브레들리청사에서 탑승 수속에 나서고 있는 여행객들 모습. 박낙희 기자

LA카운티 공항 이용객 규모가 코로나 이전 수준에 근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초부터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LA카운티 공항 이용객 수가 지난 6월에도 증가하며 팬데믹 이전의 3분의 2 수준까지 회복했다고 LA비즈니스저널이 보도했다.

LA국제공항(LAX), 온타리오, 할리우드 버뱅크, 롱비치 등 4개 공항 6월 이용객 수는 총 588만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달보다 21%, 지난해 동기보다는 4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지난 2019년 6월보다는 여전히 38% 감소한 수치지만 올해 들어 팬데믹 이전 수준에 가장 근접한 기록이다.

4개 공항의 올 상반기 이용객 수도 총 2140만명으로 지난해 동기에 비해 1.7% 증가했다. 7월 잠정 수치에 따르면 델타 바이러스 확산에도 불구하고 지난 2019년의 3분의 2 수준까지 회복한 것으로 전해졌다.

LA월드에어포트의 저스틴 에르바치 대표는 “월별 승객수가 계속 증가하고 있다. 7월 하루 평균 이용객도 8만4000여명으로 지난 2019년 동기의 67% 수준”이라고 밝혔다.

LAX의 6월 국내선 승객은 410만명으로 2019년의 72.7% 수준까지 회복했으며 상반기 합계도 1530만명으로 2019년의 절반 수준을 기록했다. 하지만 국제선 승객 회복세는 여전히 약세를 보이고 있다. 6월 이용객이 76만1000명에 불과해 2019년보다 67.8%가 감소했으며 상반기 합계 역시 269만9000명으로 2019년보다 78.5%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여객과 달리 화물 수송은 호황세를 나타내고 있다. 6월 LAX 화물수송량은 24만7000톤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16.6%, 팬데믹 이전보다는 27.8%가 급증했다.

상반기 집계량도 총 146만톤으로 2019년보다 28.6%가 증가했다.

4개 공항의 상반기 항공화물 수송량은 총 192만톤으로 팬데믹 이전보다 25.5%가 늘어났다.

한편, LA국제공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주요 항공사의 시장 점유율에 변동이 생긴 것으로 나타났다. LA공항 이용객이 30% 증가한 덕분에 애틀랜타에 본사를 둔 델타항공이 텍사스에 본사를 둔 아메리칸항공을 제치고 승객수 기준 1위에 올랐다. 이 밖에 시카고의 유나이티드항공, 댈러스의 사우스웨스트항공, 시애틀의 알래스카항공 등이 톱 5에 포함됐다.


박낙희 기자 park.naki@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