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도쿄 올림픽]구기 종목 엇갈린 희비

여자배구 9년 만에 4강행... 야구, 미국과 패자 준결승
여 핸드볼은 아쉽게 패배... 여 골프 순조로운 1라운드

터키를 꺾고 준결승에 진출한 한국 여자 배구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터키를 꺾고 준결승에 진출한 한국 여자 배구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여자 배구가 김연경을 앞세워 세계 랭킹 4위 터키를 3-2(17-25 25-17 28-26 18-25 15-13)로 누르고 4강에 진출했다.

여자 배구팀은 4일 열린 2020 도쿄올림픽 8강전서 극적으로 승리,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9년 만에 4강에 오르며 1976년 몬트리올 대회 동메달 이후 45년 만의 메달 사냥에 도전할 수 있게 됐다.

한국 여자배구는 2012년 런던 대회 때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에 져 4위를 차지했고, 2016년 리우 대회 때는 8강에서 탈락했다.

야구는 숙적 일본에 패해 패자 준결승전으로 밀려났다.

야구대표팀은 이날 일본과의 승자 준결승전에서 2-2로 맞선 8회 말 2사 만루에서 3점을 내주며 2-5로 패했디.

한국은 5일 오후 7시(현지시간) 미국과 패자 준결승전을 치러 다시 한번 결승 진출에 도전한다.

여자골프 선수들은 첫날 나란히 언더파 스코어를 적어내며 무난하게 메달 도전을 시작했다.

고진영은 4일 사이타마 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파71•6천648야드)에서 열린 1라운드에서 버디 6개를 뽑아내고 보기 3개를 묶어 3언더파 68타를 쳤다.

5언더파 66타로 리더보드 맨 위에 이름을 올린 마들렌 삭스트룀(스웨덴)에게 2타 뒤진 공동 4위다.

5년 전 리우데자네이루에 이어 올림픽 2연패를 노리는 박인비는 버디 3개와 보기 하나를 묶어 2언더파 69타, 공동 7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김세영(28)과 김효주(26)는 각각 공동 7위(2언더파), 공동 16위(1언더파)로 첫날 경기를 마쳤다.

여자 핸드볼은 스웨덴과의 8강전서 30-39로 패배, 아쉬운 마침표를 찍었다.

한편 4일 현재 국가별 메달 순위에서는 미국(금 25, 은 31, 동 22 총 78개)과 중국(금 32, 은 22, 동 16, 총 70개)이 선두 다툼을 벌이고 있으며 한국은 금 6, 은 4, 동 9개(총 19개)로 10위권을 달리고 있다.



연합뉴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