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20일 개막 뉴욕 국제 오토쇼 취소…델타 변이 확산에 긴급 결정

뉴욕 국제 오토쇼가 전격 취소됐다.

뉴욕오토쇼 측은 4일 성명을 통해 오는 20일부터 맨해튼 제이콥재비츠 컨벤션센터에서 개막할 예정이던 올해 행사를 코로나 델타 변이 바이러스 확산과 주 및 로컬 정부의 확산 방지 조치 등을 이유로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121년 역사의 뉴욕오토쇼는 지난해 4월에서 8월로 연기됐다가 결국 취소된 데 이어 2년 연속으로 행사가 열리지 못하게 됐다.

올해 행사는 전기차를 주제로 전용 전기차 특별 코너 및 4개의 실내 EV 시험주행 트랙까지 마련하며 열흘간 최대 100만명의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됐다.

개막 2주 전 전격 취소로 행사 준비를 하던 현대차와 기아를 포함한 자동차업체들도 대책 강구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차는 올 뉴 엘란트라 N 고성능 버전 북미 데뷔 행사를 계획하고 있었다. 뉴욕오토쇼측은 내년 행사는 예전과 같이 4월에 개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낙희 기자 park.naki@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