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보험사기 용의자 30여 명 기소

중고차 헐값 구입 후
사고 등 사기 클레임

지난 수년간 여러 자동차 보험회사들을 상대로 가짜 클레임을 제기해 불법 이익을 취해온 보험사기 용의자 32명이 기소됐다.

가주 보험국(DOI)에 따르면 주로 샌디에이고 지역에서 활동해온 이들 용의자들은 차체가 훼손된 중고차량을 헐값에 매입하고 보험에 가입한 뒤 사고 또는 도난 등의 이유로 보험회사에 클레임을 제기하는 수법을 사용해 왔다.

이들 용의자들에게 피해를 입은 보험회사는 네이션와이드, 올스테이트, 스테이트 팜 등 메이저급 보험회사도 다수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전체 피해규모는 80만달러에 이른다.

기소된 32명의 용의자중 4명은 형이 확정됐고 17명은 재판을 앞두고 있다.

나머지는 현재 도피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