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로컬 단신 브리핑]올해 '테이스트 오브 시카고' 투-고로 진행 외

[Choose chicago]

[Choose chicago]

[로이터]

[로이터]

▶올 '테이스트 오브 시카고' 투-고 방식으로 진행

시카고 최대 음식 축제인 '테이스트 오브 시카고'(Taste of Chicago)가 투-고(To-go) 형식으로 열린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작년 행사를 취소됐던 '테이스트 오브 시카고'는 7일부터 11일까지 진행된다.

40여 곳의 레스토랑이 참여하는 올해 행사에는 다양한 요리 시연, 팝업 음악 퍼포먼스 등이 펼쳐진다.

7일 시카고 서부 오스틴 타운 홀 시티 마켓에서 시작하는 행사는 매일 다른 장소에서 팝업 형식으로 진행되고 위커파크•구스 아일랜드•가필드 파크•잉글우드를 거쳐 오는 11일 다운타운 밀레니엄 파크에서 마무리할 예정이다.

올해 행사에는 시카고 도그하우스, 로빈슨스 넘버 1 립스, 둠 스트릿 이츠, 타타스 타코스, 염 덤 등이 참여한다.

▶호텔 창문에 총기 설치 30대 남성 체포

시카고 명소 네이비피어와 미시간 호변을 내려다보는 600 노스 레이크쇼어 드라이브 소재 'W' 호텔에서 다수의 총기를 갖고 있던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4일 호텔 청소부(41)가 방을 청소하던 도중 12층 객실 창문에서 밖을 향해 설치된 총기와 탄약 등을 발견, 신고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권총과 망원 조준경(scope)이 달려 있는 소총, 탄창 등을 발견했다.
총기 소유자는 아이오와 주 남성 키건 캐스틸(32)로 확인됐다. 캐스틸은 불법 무기 사용 등의 혐의로 체포•기소됐다.

경찰은 "캐스틸이 이전까지 법적으로 문제를 일으킨 기록은 없지만, 호텔 12층에 서 인파가 붐비는 오하이오 스테이트 비치를 향해 총이 조준되어 있었다"고 전했다.

두 아이의 아버지로 자동차 정비소를 운영 중인 캐스틸은 당시 아내와 함께 머물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그는 아이오와 주 총기 소지 허가증을 갖고 있지만, 일리노이 주 발급 총기 소지 허가증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1만 달러 보석금이 책정된 캐스틸은 오는 14일 법정에 설 예정이다.

한편 지난 2017년 라스베가스에서 고층 호텔 투숙객이 거리에서 진행되고 있는 콘서트장을 향해 총격을 가해 60명이 사망하고 수백명이 부상했다.

▶드폴대학 총장, 2022 여름에 사임

시카고 드폴대학 총장이 내년 여름 사임한다.

A.가브리엘 에스테반 드폴대 총장은 최근 "2022년 6월 30일 사임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4년 간 총장을 역임한 그는 사임 후 1년 동안 안식년을 갖고 총장 임기 5년을 채우겠다고 덧붙였다.

에스테반 총장은 안식년 동안 세계 곳곳의 '빈첸시안'(Vincentian•선교와 성직자를 양성하는 신학교 경영에 종사한 선교 수도회의) 회원들을 만날 예정으로 전해졌다.

그는 "많은 기도를 통해 이제는 가족과 개인 생활에 더 집중하고 싶다는 것을 깨달았다"며 "훌륭한 학교, 교직원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큰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시카고서 가장 인기 많은 개, 코카푸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중 애완동물을 키우는 이들이 대거 늘어난 가운데 2020년~2021년 가장 인기 많은 개의 품종이 공개됐다.

개에 관한 정보를 주로 다루는 웹사이트 '로버'(Rover)에 따르면 시카고 지역에서 가장 인기 많은 개 품종은 코카스패니얼과 푸들이 섞인 코카푸(Cockapoo)였고, 이어 아메리칸 핏불 테리어(American Pit Bull Terrier)•펨브록 웰시 코기(Pembroke Welsh Corgi)•영국 불독(English Bulldog)•프렌치 불독(French Bulldog)이 상위 5위권을 차지했다.

미 전국에서는 잡종(Mixed Breed)이 1위에 올랐고 이어 래브라도 리트리버•골든 리트리버•저먼 셰퍼드•골든두들•치와와•시베리안 허스키•요크셔 테리어•아메리칸 핏불 테리어•오스트레일리안 셰퍼드가 2위~10위를 기록했다.

로버측에 따르면 개 주인 가운데 3명 중 2명은 2020년부터 2021년 사이 새로 개를 입양했으며 이 기간 중 전국적으로 가장 인기가 높아진 개 품종은 리트리버와 푸들이 섞인 골든두들(Goldendoodle)로 알려졌다.


Kevin Rho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