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유명 의류업체 '패션노바' CEO 저택 강도단에 피습 5명 총상

할리우드힐스 지역
롤스로이스 차량 미행
"CEO가 목표" 추정도

인기 의류업체 CEO의 할리우드힐스 고급 저택 앞에서 총격전이 벌어져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

LA경찰국(LAPD)에 따르면 25일 오전 2시쯤 의류업체 '패션 노바(Fashion Nova)' 리처드 새기언 CEO의 차량을 따라 저택에 침입한 강도 일당과 경비원과의 총격전이 벌어졌다.

이로 인해 용의자 2명과 피해자 2명, 경비원 1명이 총상을 입었다.

당시 복면을 쓴 무장 강도 2명은 차에서 내려 새기언 CEO의 집 앞에 있던 2명에게 다가가 시계, 보석 등 금품을 강탈하려 했고, 집을 지키던 경비원이 나와 총격전이 시작됐다.

총에 맞은 용의자들은 차를 타고 도주했지만 얼마 못 가 베벌리힐스 지역에서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 중 1명은 현장에서 숨졌으며, 다른 1명은 발목에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현재 안정적인 상태다.

운전을 맡은 용의자는 총상을 입지 않았고 경찰에 체포됐다.

강도 일당과 총격전을 벌인 60대 경비원은 복부에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중태이며, 강도 피해를 당한 40~50대 피해자 2명은 현재 치료를 받고 안정적인 상태라고 경찰은 전했다.

총격전 당시 집 안에 있던 새기언 CEO는 피해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FOX11 뉴스는 총상을 입은 강도 피해자 중 1명은 새기언 CEO의 친구이자 사업가라고 밝혔다.

수사관들은 용의자들이 새기언 CEO의 롤스로이스 차량을 뒤따라가 범행을 벌인 것으로 파악했다. 하지만 일부 수사 관계자들은 용의자들의 범행 타깃이 애초부터 새기언 CEO이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아직까지 용의자들의 신원을 밝히지 않은 채 자세한 사건 경위를 수사 중이다.

한편 지난 2006년에 설립된 '패션 노바'는 최근 몇 년 사이 급성장하고 있는 패스트패션 브랜드로, 인스타그램 사용자에 맞춘 적극적인 마케팅과 유명 연예인들과 협업하는 공격적인 홍보 활동으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장수아 기자 jang.suah@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