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21희망재단 뉴저지 어려운 이웃에 성금 전달

생활고 6가정에 3000불 지원
NJ한인상록회·기브챈스 추천

21희망재단(이사장 변종덕·오른쪽에서 네 번째)은 팬데믹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뉴저지주 거주자 6명에게 총 3000달러의 성금을 전달했다. [21희망재단]

21희망재단(이사장 변종덕·오른쪽에서 네 번째)은 팬데믹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뉴저지주 거주자 6명에게 총 3000달러의 성금을 전달했다. [21희망재단]

21희망재단이 뉴욕·뉴저지 어려운 이웃들을 돕는 지원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21희망재단은 지난달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극심한 생활고를 겪고 있는 한인 5명과 타민족 1명 등 총 6명에게 총 3000달러를 전달했다.

이번에 성금을 받은 수혜자들은 모두 뉴저지주 거주자들이다. 21희망재단은 수혜자를 선정하기 위해 뉴저지주의 대표적인 비영리단체인 한인 시니어를 위한 뉴저지한인상록회(회장 차영자)와 저소득층 어린이 청소년들 교육 관련 비영리단체인 기부챈스(이사장 이형민)에 추천을 위임해 수혜자 선정의 도움을 받았다.

뉴저지한인상록회는 10대 자녀 2명을 둔 실직 싱글맘 등 두 가정을 추천했고, 기부챈스는 심장수술·유방암 수술, 그리고 전신마비 상태인 가족을 둔 서류미비자 가정, 싱글맘으로 실직한 가정 등 총 4가정을 추천했다.

변종덕 21희망재단 이사장은 “뉴저지주 한인단체들의 추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6가정을 지원하게 됐다”며 “회원들이나 주변의 어려운 상황을 잘 알고 있는 다른 한인단체들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인들을 추천해 달라”고 밝혔다.


박종원 기자 park.jongwon@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