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카후나 마사지체어 주류 병원서도 선택

보잉과 파트너십 12대 기부

카후나가 보잉과 손잡고 ‘세인트 메리 메디칼 센터’와 ‘밀러 어린이여성 병원’에 마사지체어를 기부했다. 카후나의 제이 안(뒷줄 가운데) 대표가 병원 관계자 및 의료진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카후나 제공]

카후나가 보잉과 손잡고 ‘세인트 메리 메디칼 센터’와 ‘밀러 어린이여성 병원’에 마사지체어를 기부했다. 카후나의 제이 안(뒷줄 가운데) 대표가 병원 관계자 및 의료진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카후나 제공]

카후나 마사지체어가 우수성을 인정받으면서 주류시장에서도 보폭을 넓히고 있다. 특히 마사지체어가 휴식용의 단계를 넘어 의료용으로 각광받기 시작하면서 성장에 속도가 붙고 있다.

카후나가 지난 6일 세계 최대 항공기 제작사 보잉과 파트너십으로 롱비치에 있는 ‘세인트 메리 메디컬센터’와 ‘밀러 어린이.여성 병원’에 카후나 마사지체어 12대를 기증했다.

세인트 메리 메디컬센터 마크 테일러 이사장은 “보잉사가 지역의 복리 후생 차원으로 두 병원에 후원금을 지원했는데, 병원 측에서 카후나체어 구입의사를 전달하면서 성사되었다”고 전했다.

병원 측은 보잉의 후원금으로 카후나 마사지 체어를 구입해 의료진을 위한 휴식 공간을 만들 계획이었으며 여러제품을 직접 체험한 후 카후나를 구매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카후나의 제이 안 대표는 “코로나 펜데믹으로 건강이 위협받는 상황에서도 의료진들은 한 사람의 생명이라도 더 구하기 위해 희생하고 있다. 카후나 마사지체어를 통해 그들이 피로를 덜 수 있기 바란다”며 “카후나 마사지체어를 선택해준 데 대해 감사의 마음으로 후원금을 더해 기부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카후나는 보잉이 후원하는 금액과 같은 금액을 기부, 마사지체어를 각 병원에 기증한다.

안 대표는 “카후나 마사지체어는 이미 전국에 걸쳐 재활병원에서 의료용으로 사용되고 있다. 특히 어린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병원인 경우 사용되는 용품과 장비의 안전성이 최우선으로 고려된다는 점에서 이번에 ‘밀러 어린이와 여성 병원’이 카후나 마사지체어를 선택했다는 것은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고 강조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