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가정과 사역 지켜주심에 감사”

메릴랜드/델라웨어 한인침례교지방회
코로나19 이후 첫 야외예배·월례회

메릴랜드/델라웨어 한인침례교지방회 회원들이 야외예배 준비 찬양을 하고 있다.

메릴랜드/델라웨어 한인침례교지방회 회원들이 야외예배 준비 찬양을 하고 있다.

메릴랜드/델라웨어 한인침례교지방회(MDKBA, 회장 최정규 목사)는 18일 오전 11시 엘리콧시티에 있는 센테니얼 공원에서 야외예배 및 정기월례회를 가졌다. 펜데믹 이후 처음으로 모일 수 있었던 것에 대해 참석자 모두 감사한 마음이었다. 백신 접종을 대부분의 참석자가 완료한 상태이고, 야외에선 마스크를 쓰지 않아도 돼, 모처럼 자유롭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최정규 회장이 인도한 예배는 김동성 목사의 찬양 인도, 정영길 목사의 대표기도, 노영철 목사의 설교로 이어졌다. 노 목사는 요한복음 15장 5-8절 말씀을 토대로 ‘왜 못 알아듣는가?’라는 제목으로 ‘기도의 응답을 알아듣지 못하는 것은 내가 원하는 것에 집중한 나머지 하나님의 뜻을 발견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지혜가 필요하다’는 메세지를 전달했다.

월례회 시간에는 1박 2일 아미쉬 마을에서의 친교 및 세미나 건을 통과시켰고, 지난 총회에서 결의해 전국 총회에 보낸 차별금지법 상정안이 6월 전국 총회 안건으로 채택됐다는 보고가 있었다. 이어 네팔 교회와 부탄 교회의 회원 복귀에 대한 질의에 임원진이 연구 중이라는 응답이 있었다.

친교는 최한용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다. 다양한 게임과 풍성한 상품으로 모두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최한용 목사의 아들 최소리 박사가 기증한 컴퓨터는 행운의 심지 뽑기를 통해 김동성 목사가 받았다. 친교 음식을 준비한 새벽빛교회에 모두 감사를 전했다.

한편, 제40차 한인정기총회는 오는 6월 14일에서 17일 테네시 주에서 열린다.


김은정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