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콜로라도 스프링스, 보관 잘못한 불량 백신 접종

주민 4,500여명 다시 맞아야

수천명에 달하는 콜로라도 주민들이 콜로라도 스프링스 소재 클리닉에서 제대로 보관하지 않은 불량 코로나19 백신을 맞아 1차 접종을 다시 받아야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콜로라도 공중보건&환경국은 최근 닥터 모마 헬스 & 웰니스 클리닉(Dr. Moma Health and Wellness Clinic)이 코로나19 백신을 적절히 보관했다는 증빙서류를 제출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 클리닉에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받은 4,500여명의 주민들은 1차 접종을 다시 받아야한다고 덴버 폭스 방송이 보도했다.보건국은 또, 5월 8일까지 이 클리닉에서 접종을 받기로 예약한 7천명에 대해서도 예약을 취소시켰다고 덧붙였다. 보건국에 따르면, 이 클리닉에서 화이자 백신을 1차 접종받은 사람은 21일 후에 다시 1차 접종을 받아야 하며, 모더나 백신을 맞은 사람은 28일후에 다시 1차 접종을 받아야 한다. 만약 이 클리닉에서 1·2차 접종을 모두 받은 사람들은 21~28일이내에 한번 더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보건국은 설명했다.연방질병예방통제센터(CDC)는 코로나19 백신은 유효성을 떠나 3번 이상 맞으면 안된다고 권고하고 있다.


이은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