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4·29폭동 한흑포럼…한인회, 29일 화상 개최

리들리-토미스 의원 참석

4·29 LA폭동 29주년을 맞아 LA한인회(회장 제임스 안)가 한인과 흑인 커뮤니티 리더들을 초청한 화상 포럼을 오는 29일 오전 10시에 갖는다.

포럼에서는 특히 내년 30주년을 앞두고 앞으로 1년간 분야별로 어떻게 상호교류를 활성화할지를 논의할 예정이다.

LA한인회에 따르면 포럼에서 다룰 분야는 ▶정치 ▶경제 ▶커뮤니티 ▶시니어 ▶다인종 ▶스몰비즈니스 ▶여성으로, 한인과 흑인 커뮤니티에서 약 3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인 커뮤니티의 경우 존 이 LA 시의원과 태미 김 어바인 부시장이 정치 분야의 패널로 참석한다. 또 경제 분야에는 LA한인상공회의소가, 다인종 분야에 한인타운청소년회관(KYCC)이 나오며, LA노인회(시니어), 한인그로서리협회(KAGRO)와 외식업연합회(스몰비즈니스), 미주 3·1 여성동지회(여성)이 나와 토론에 참석할 예정이다. LA한인회는 커뮤니티를 주제로 발표하게 된다.

흑인 커뮤니티에서는 마크 리들리-토미스(10지구), 커렌 프라이스(9지구), 마퀴스 해리스-도슨(8지구) LA 시의원들과 홀리 미첼 LA카운티 수퍼바이저, 퍼스트AME 교회 등이 참여하게 된다.

한인회측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포럼 현장에는 필수 인원만 참석하지만 한인회 유튜브 채널(KAFLA-TV/youtube.com/kaflatv)을 통해 생중계한다”고 말했다.

▶문의: (323)732-0700 또는 nfo@kafla.org


장연화 기자 chang.nicole@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