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클래식·OST·찬양 한자리서 듣는다”

애틀랜타 신포니아, 25일 연주회
박평강 지휘·이승범 첼리스트 협연

애틀랜타 신포니아(지휘자 박평강)는 오는 25일 주님의 교회에서 ‘다 카포’(Da Capo) 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연주회는 제17회 조지아 국제 지휘 콩쿠르의 공동 우승자인 박평강 지휘자와 신포니아가 차이코프스키 현을 위한 세레나데 등 클래식과 이집트의 왕자 등 OST, 그리고 찬양곡을 연주한다. 웨스턴 일리노이 대학교 교수인 이승범 첼리스트가 협연한다. 아울러 이정근 목사의 신앙이 담긴 찬양도 함께 연주된다.

애틀랜타 신포니아 박평강 지휘자는 “다 카포는 악보의 맨 처음으로 돌아가서 연주하라는 뜻을 가진 음악 용어”라며 “연주회를 통해 코로나19 이전의 아름다운 일상을 되찾았으면 하는 바람으로 연주회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연주회는 무료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주최: 애틀랜타 주님의 교회(담임 목사 김기원)
▶일시: 4월 25일 주일 저녁 5시 30분
▶주소: 3769 Peachtree Crest Dr, Suwanee, GA 30024
▶문의: 470-294-1568


김태형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