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글마당] 그가 맑아진다

커튼 좀 닫아줘 눈부셔 아니 눈이 아파 머릿속이 폭발할 것 같아 내 몸이 와르르 분해되어

사라지려나 봐 그는 얼굴을 감싸 쥐고 흐느낀다 나는 그의 와해된 몇 조각의 분신을 흡수한

다 그는 커튼을 열고 들어오는 사람들을 온종일 관찰한다 그의 온몸이 눈이 된다 그는 직감

적으로 적군과 아군을 가른다 세상에는 적군이 훨씬 많음을 확인한다 하지만 나에게는 한

명의 아군만 있으면 돼 하고 위로한다

진통제가 필요해 머릿속은 짙은 안개가 꽉 차 있어 헛것들만 난무해 힘겹게 얻은 달콤한 잠

을 밀어내지 않을 거야 머릿속이 맑아지고 눈꺼풀이 깃털처럼 가벼워질 때 발은 녹고 무릎

은 사라지지 나는 너와 함께 희미해지기 시작해 그때 나는 너를 위해 하염없이 노래를 부

를 거야 하염없이 지저귈 거야 하염없이 너를 꼭 껴안아줄게 너의 두 손에 힘이 불끈 솟구

쳐 울 때까지 그가 맑아진다


정명숙 / 시인·롱아일랜드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