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입양인에 자동 시민권 부여해야”

HR1593 연방의회 상정, 한인들도 지지

한인 입양인들에게 자동적으로 시민권을 부여하는 법안이 최근 의회에 다시 상정되면서 이 법안에 지지하는 시카고 한인들이 연방 의원들로 하여금 공동 발의자로 나설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지난 3일 연방 하원에서는 HR1593이 상정됐다. ‘Adoptee Citizenship Act’라고 불리는 이 법안은 한인 입양인들에게 자동적으로 시민권을 부여하자는 것이 골자다.

유사한 법안이 2019년 발의된 바 있지만 의회에서 통과되지 못해 다시 발의된 것이다. 올해에는 워싱턴 주 아담 스미스(민주), 유타 주 존 커티스(공화) 의원이 공동 발의자로 참여했다.

법안 지지 운동을 펼치고 있는 입양인 단체들은 본인 의사와 상관없이 한국을 떠나 미국에서도 합법적으로 신분을 인정받지 못하는 입양인들에게 꼭 필요한 법안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동참을 원하면 웹사이트(adopteesforjustice.com)에 가서 자신의 이름과 주소를 입력하면 지역구 의원에게 공동 발의자로 나서줄 것을 요구하는 이메일을 발송할 수 있게 된다.

시민권이 없는 한인 입양인으로 추산되는 숫자인 1만8000명의 지지자를 목표로 하고 있는데 12일 기준 1만4000명이 동참한 것으로 집계됐다.


Nathan Park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