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온주 일일 확진자 다시 증가 1,631명

토론토 568명, 필지역 322명, 욕지역 119명

토론토와 필지역에 확진자가 감소하면서 자택대피령이 해제되고 그레이존(봉쇄)로 이동해 일부 경제활동이 재개된 월요일, 온타리오주의 일일 확진사례가 다시 1,500건을 넘어섰다.

8일(월) 온주 보건당국은 일일 확진자수가 총 1,631건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크리스틴 엘리엇 온주 보건부장관에 따르면 지역별 확진자 수는 ▲토론토 568명 ▲필 322명 ▲욕 119명 ▲선더베이 91명 ▲더럼 68명 ▲오타와 57명 ▲워터루 51명 ▲할튼 51명 등으로 집계됐다.

그 외의 다른 지역 공중보건국은 50건 미만의 확진 사례를 보고했다.

사망자는 10명이 추가되어 현재까지 온타리오주의 누적 사망자 수는 7,077명으로 늘어났다.

지난 24시간동안 실시된 바이러스 검사 수는 총 3만 8,063건으로, 양성판정률은 전날인 7일(일) 기록한 3.1%에 비해 0.3% 증가한 3.4%를 기록했다.

한편, 엘리엇 장관에 따르면 전날인 7일(일) 오후 8시를 기준으로 온타리오주 보건당국은 총 91만 2,486회분의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


이수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