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애팔래치아산맥 천종산삼…황절삼 up to 40% 세일…10월 채심 효능 좋아

산삼 파우치 산삼 공진단도 특판
바이러스예방 산삼황연화제 추천

애팔래치아산맥 천종산삼 김도하 대표가 채심한 산삼을 들어보이고 있다. 현재 지난해 가을에 나온 산삼들을 up to 40% 특별세일중이다.

애팔래치아산맥 천종산삼 김도하 대표가 채심한 산삼을 들어보이고 있다. 현재 지난해 가을에 나온 산삼들을 up to 40% 특별세일중이다.

지난 18년동안 한인들에게 질좋은 산삼을 공급해온 '애팔래치아산맥 천종산삼'이 지난해 가을에 채심한 산삼들을 up to 40% 특별세일중이다. 천종산삼 50년미만 1파운드 $2200→$1350 40년미만 1파운드 $1300→$800 30년미만 1파운드 $650→$450에 각각 세일하고 있다.

미국 21개주에서 자생하는 산삼중에서도 최상급 산삼이 애팔래치아산맥 일대 (버지니아 웨스트 버지니아주)에서 나온다. 산삼록한의원 원장이기도 한 김도하 대표가 매년 9월10월에 직접 가서 채심하거나 현지인들이 캔 산삼을 최상급 산삼만을 엄선해서 구입한 것이다.

김 대표는 "최상급 천종산삼은 어느 지역에서 캤느냐와 함께 언제 캤는가 하는 점이 중요하다. 10월에 캐는 산삼은 잎사귀가 단풍이 들어 모든 약성은 뿌리에 가있기 때문에 최고의 황절삼으로 부르고 있다. 그 황절삼이 입하되어 아직 잘 보관중"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매년 산삼시즌동안 버지니아와 웨스트버지니아 켄터키주의 애팔래치아산맥 일대에서 현지인들과 팀을 이루어 4Wheel ATV를 타고 산속 깊은 곳에 진입하여 그곳에서 각자 흩어져 하루 종일 산삼을 채심하고 저녁때 하산하는 일을 반복해 왔다. 김 대표가 채심하여 온 애팔래치아산맥 일대의 천종산삼은 산삼이 서식하기에 최적의 장소에서 성장한 최상급 황절삼으로 뇌두 횡치 사포닌 주머니로 불리는 옥주까지 최상의 질좋은 산삼을 고객들의 형편에 맞게 소량부터 판매한다.



김 대표는 "직접 채심하면 하루에 한 두 파운드를 캘 수 있는데 910월 두 달간 캔다고 해도 혼자 캐는 것은 50~60파운드 정도이고 나머지는 현지인들이 캔 것을 구입하게 된다. 현지인들이 채심한 것이라 할지라도 약성이 떨어지는 것이 아니므로 손님들께서는 안심하고 질좋은 산삼을 복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 대표가 법제해 제조한 환당 1g씩의 산삼분말이 들어간 산삼공진단도 제공한다. 환절기 기력없는 사람이나 여행을 자주 해 산삼을 다려먹기 어려울때 간편하게 휴대하면서 복용하면 된다. 천종건산삼 130g을 넣고 24시간 다린 산삼 파우치는 한달분 60포를 400달러에 세일하고 있다. 김 대표가 제조한 산삼황연화제는 바이러스 예방에 좋은 효과를 보이는 추천제품이다.

애팔래치아산맥 천종산삼은 LA한인타운 올림픽길에 위치했다. OC 풀러턴(713 S Brookhurst Rd)에서 예약판매한다.

▶주소: 3003 W Olympic Blvd #201 LA

▶문의: (818)518-0033

(213)800-3662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