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연방하원 설 축하 결의안 발의…한국계 포함 64명 의원 참여

연방하원이 설날을 하루 앞둔 11일 설 명절을 축하하는 내용의 결의안을 발의했다.

민주·공화 양당을 망라한 총 64명의 연방하원의원들이 이 결의안을 공동발의함으로써 초당적으로 참여했다.

앤디 김(민주·뉴저지), 영 김(공화·캘리포니아), 매릴린 스트릭랜드(민주·워싱턴), 미셸 박 스틸(공화·캘리포니아) 등 한국계 의원들도 모두 힘을 보탰다.

이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그레이스 멩(민주·뉴욕 6선거구) 하원의원은 “설날은 가족과 재회하는 아시안 커뮤니티의 가장 큰 명절이지만 올해는 팬데믹으로 인해 모든 것들이 제한된 상황”이라면서 “하원에서 이 결의안을 발의해 소중한 기념일을 축하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장은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