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인타운에도 코로나 경고판

코비드19 고위험 지역 경고판이 한인타운 곳곳에 설치됐다. 표지판은 올림픽과 피코길 사이의 버먼트 블러바드와 피코길과 알바라도 코너, 6가와 보니 브레아 길 코너에 설치됐다. 설치 지역은 주로 보행자들의 통행이 잦고, 길거리 노점상 밀집 지역들이다. 사진은 피코길에 세워진 경고판이다. 김상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