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북미 올해의 차에 현대 엘란트라 또 선정

[NACTOY 라이브 스트리밍 캡처]

[NACTOY 라이브 스트리밍 캡처]

현대차 엘란트라가 2021 북미 올해의 차(NACTOY) 승용차 부문에 선정됐다.

지난 2012년에 이은 두 번째 쾌거로 승용차 부문서 동종 모델이 2번 이상 선정된 것은 쉐보레콜벳, 혼다 시빅에 이어 역대 세 번째다.

코로나 사태로 지난 11일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진행된 NACTOY 시상식에서 엘란트라는 최종 후보인 제네시스 G80, 닛산 센트라를 제치고 선정됐다.

올 뉴 엘란트라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세그먼트 최초로 탑재된 차별화된 편의 사양을 비롯해 첨단 주행 안전 기술, 하이브리드 모델 및 고성능 엘란트라 N과 N라인 트림 출시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제네시스 GV80이 최종 후보에 오른 유틸리티 차량 부문에서는 포드의 마키(MACH-E)가, 트럭 부문에서는 포드의 F-150이 각각 선정됐다.



박낙희 기자 park.naki@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