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저지주 최저임금 인상 놓고 혼란

팁 크레딧 규정 유의해야

뉴저지주의 시간당 최저임금 규정이 새해부터 새롭게 시작됐으나 업종과 업소 등에 따라 차등 적용되는 복잡한 내용 때문에 적지 않은 혼란이 일고 있다.

뉴저지주 시간당 최저임금은 올해 12달러로 오른 뒤에 매년 1달러씩 추가해 오는 2024년 1월 1일에는 15달러로 인상된다. 하지만 한인들이 많이 하고 있는 사업인 식당과 제과점 등 요식업·세탁업·네일과 미용 등 대고객 비즈니스나 편의점 같은 맘앤팝 업소 등 직원이 6명 이하 소기업들은 올 1월 1일자로 11달러10센트로 오르고, 이후 단계별로 인상돼 2026년 1월 1일에 가서야 시간당 15달러가 된다.

가장 유의해야 할 부분은 팁을 받은 직원에 대한 급여다. 팁 직원은 정기적으로 한 달에 최소 30달러 이상의 팁을 받는 것을 기준으로 하는데, 올해 1월 1일자로 주정부가 정한 팁 크레딧은 7달러87센트다. 이에 따라 업주는 최저임금인 12달러와의 차액인 4달러13센트씩을 시급으로 줘야 한다. 만약 팁이 적으면 급여를 정상임금 수준이 되게 더 줘야 하고, 팁을 많이 받으면 이는 해당 직원의 몫이 된다.


박종원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