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하성 연내 MLB 진출 확정 짓나

김하성 연말 미국 입국
MLB 진출 확정 기대감


포스팅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을 거쳐 미국프로야구(MLB) 진출을 노리는 김하성(25·키움 히어로즈·사진)이 28일 미국에 전격 입국했다.

내년 1월 2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구단과 협상 마감을 앞두고 출국한 터라 곧 계약 소식이 들려올 것이라는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김하성의 국내 매니지먼트를 맡은 에이스펙코퍼레이션 관계자는 “김하성이 미국으로 출국했다”며 “한 구단만 보러 가는 건 아니고, 포스팅 마감 시한이 얼마 남지 않아 현재 미국에 있어야 하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어 “보도에 나온 대로 여러 구단이 관심을 표한 상태이고, 구체적인 계약 논의가 오간 것도 사실”이라며 “김하성이 미국으로 건너가서 현지 상황을 살필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류 언론은 토론토 블루제이스, 텍사스 레인저스, 보스턴 레드삭스 등 5∼6개 구단이 김하성의 영입에 관심을 보인 것으로 파악한다. 김하성이 토론토 유니폼을 입으면 대선배 류현진(33)과 한솥밥을 먹는다. 김하성은 미국에서 직접 협상 조건을 살피고 행선지를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계약 성사의 마지막 단계인 신체검사도 받을 예정이라 이르면 연내에 메이저리그 진출 낭보를 전해올 수도 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