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왕'·'수라상' 브랜드로 미국 입맛 사로잡아

왕글로벌넷 모기업 1억불탑 수상
촘촘한 물류망으로 성장에 한 몫

1억달러 수출 탑과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한 삼진글로벌넷의 강중현 회장(앞줄 왼쪽에서 두번째)과 임원진들. [왕글로벌넷 제공]

1억달러 수출 탑과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한 삼진글로벌넷의 강중현 회장(앞줄 왼쪽에서 두번째)과 임원진들. [왕글로벌넷 제공]

삼진글로벌넷(회장 강중현)이 한국 무역의 날 기념 1억 달러 수출탑과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삼진글로벌넷은 미주 한인들에게는 ‘왕’과 ‘수라상’ 브랜드로 알려진 왕글로벌넷(대표 강승헌.사진)의 모기업이다.

창립 50주년을 맞은 삼진글로벌넷이 이번 상을 받은 데는 한국 식품 수출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성장하며 K푸드를 선도했다는 평가를 받으면서다. 최근 3년간만 해도 평균 11%의 수출 성장세를 기록했다.

삼진글로벌넷은 미국과 중국, 베트남에 현지 법인을 두고 있으며 일본과 유럽, 남미 등 전세계 100여 개 국의 현지 파트너와 협력해 3000여 가지의 한국 식품을 수출하고 있다.



이렇게 꾸준한 성장을 기록할 수 있었던 데는 촘촘한 물류망을 확보한 북미주 수출이 한몫했다. 왕글로벌넷의 강승헌 대표는 “삼진은 미주 이민사회가 제대로 형성되기 이전인 1974년에 지사를 설립했다. 현재 LA에 총괄본부를 두고 뉴욕, 샌프란시스코, 휴스턴, 애틀랜타, 라스베이거스 등 주요 도시에 냉장, 냉동을 포함한 물류 창고를 기반으로 콜드체인 물류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며 “본사 전체 수출물량의 60% 정도가 북미로 선적되고 있다”고 밝혔다.

왕글로벌넷은 한인마켓을 중심으로 아시안 마켓과 주류 마켓 등에서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강 대표는 “중국계 마켓은 대부분 들어가 있다. 주류 마켓에도 도매업체를 통해서 앨버슨, 크로거, 코스트 플러스 월드 마켓, HEB 등 다수의 마켓에 입점해 있다”며 “특히 김치와 용기 우동류를 주력 상품으로 마케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강 대표는 “왕글로벌넷 외에도 미국에서 설립되어 수십년간 한인과 주류사회에 한국 식품을알리는 데 노력해온 업체들이 여럿 있다”며 “한국 대기업들이 미국에 본격 진출하기 이전부터 한인들의 식탁을 책임지고 있었던 회사들이다. 앞으로도 한인들의 애정과 관심을 가지고 채찍질을 해주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오수연 기자 oh.sooyeo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