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욕주 코로나19 렌트구제프로그램 재추진

배정예산 1억불 소진 안돼
수혜자격 완화해 다시 접수

뉴욕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세입자들을 돕기 위한 프로그램을 다시 추진한다.

앤드류 쿠오모 주지사는 3일 "총 1억 달러를 배정해 '코로나19 렌트구제프로그램(Covid-19 Rent Relief Program)'을 실시했지만 9600가구에 총 2320만 달러만 지원됐다"며 "곧 프로그램을 재개해 더 많은 세입자들이 혜택을 받도록 하겠다"고 발표했다.

당시 이 프로그램의 신청기간이 너무 짧고 신청자격이 너무 까다롭다는 지적이 있었다.

따라서 주정부가 주의회와의 협의를 거쳐 프로그램을 재개하면 수혜자격 완화와 충분한 신청기간이 예상된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정보와 신청 방법 등은 웹사이트(https://hcr.ny.gov/RRP) 참조.




박종원 기자 park.jongwon@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