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바닷속에 설치될 미술전시

마이애미 비치 바닷속에 이색적인 수중 조각 전시 ‘더 리프라인(The Reefline)’ 프로젝트가 준비 중이다. 내년 12월 오픈을 예정으로 네덜란드 건축회사인 ‘OMA’가 진행하고 있는 프로젝트는 온난화로 해안 도시의 해수면 상승과 죽어가는 산호초 등 환경문제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관람객들은 스노클러 등을 이용해 바닷속을 헤엄치며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7마일에 걸쳐 조성될 전시 작품 중에는 현대사회의 교통 체증 문제를 주제로 모래에 덮인 60대의 자동차가 설치되기도 한다. 조감도는 쇼헤이 시게마스 작가가 더리프에 선보일 작품.

[OMA]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