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종교 활동 빼고 다 봉쇄"

팬데믹 사태에도 교회는 문을 닫지 않는다. 유럽 대륙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현재 리투아니아 정부는 지난 7일부터 3주간 전국에 봉쇄령을 내렸다. 이에 따라 리투아니아 시민들은 오는 29일까지 모든 사회 및 경제 활동이 중단된다. 하지만, 정부는 교회에 대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준수하는 조건으로 예배 활동을 허용했다. 지난 15일 리투아니아 성스타니슬라오 교회에서 교인들이 예배를 드리고 있다.

[AP]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