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뱅크오브호프 리사 배 전무 은퇴

뱅크오브호프의 리사 배 전무가 올해 연말로 은퇴한다.

한인 은행권에 따르면, 뱅크오브호프의 법무담당관(General Counsel)인 리사 배(61·사진) 전무가 2020년 말로 은퇴하면서 뱅크오브호프를 떠나게 됐다. 배 전무는 올해 초 은퇴할 계획이었지만 코로나19 등의 영향과 후임자 선정 등으로 은퇴를 미루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후임은 뱅크오브호프에 출근해서 인수인계를 받고 있다고 한다.

배 전무는 1994년에 뱅킹 업계에 발을 들인 후 2007년 구 중앙은행의 법무담당관 겸 최고리스크책임자(CRO), 2011년 구 BBCN(구 중앙은행과 구 나라 은행 합병한)에서 최고 법무 및 인사관리오피서를 역임했다. 그러다 2012년 구 윌셔은행으로 자리를 옮겼다.

구 BBCN과 구 윌셔은행이 2016년 7월 합병으로 탄생한 뱅크오브호프에서 최고관리책임자(CAO)와 법무담당관을 겸직하다가 2018년 4월부터 법무담당관직만 수행하고 있다. 입행 전에는 법무 법인(Thelen, Marrin, Johnson and Bridges)에서 변호사로 근무했으며 시카고대 경제학과를 나와 UCLA에서 법학박사(JD)를 취득했다.




진성철 기자 jin.sungcheol@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