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개척교회가 개척교회 돕는다, 남가주 온유한교회 신청 접수

10개 교회에 1000달러씩 지원

“이런 상황에 여유있는 곳이 어디 있겠나. 코로나19 사태가 터졌을 때 다른 교회를 도울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다행히 많은 분들의 지원이 있었다.”

개척 3년째를 맞은 애너하임 지역 남가주 온유한교회(담임 장범원 목사)가 어려운 미주 한인교회들을 돕는다.

지원 대상은 출석 교인 30명 이하의 미자립교회와 설립 3년 미만의 개척교회다. 1차적으로 10개 교회를 선정해 1000달러씩 지원할 예정이다.

신청기간은 8월 1일(토)까지다. 교회 웹사이트(www.onyouchurch.com)에서 온라인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장범원 목사는 “처음에는 3000달러로 3개 교회 정도만 감당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여기저기서 뜻을 모아준 감사한 손길들이 생겼다”며 “후원을 위한 재원은 이미 확보가 된 상태다. 100% 성도들의 헌금으로 마련됐다”고 밝혔다. 장 목사는 또 “벌써 두번째 지원금을 위한 후원자를 계속해서 모집하고 있다. 1만 달러가 모금되는 대로 실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후원 문의: 장범원 목사 626-833-7787


백종인 기자 paik.jongi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