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올해 베토벤 탄생 250주년, 대표곡 온라인으로 듣는다

22일부터 '킹스톤 페스티벌'

코로나19로 주춤했던 클래식계가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맞아 다시 활기를 찾는다.

로드아일랜드 킹스톤 뮤직페스티벌은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해 6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그래미상을 수상한 앤드리 메이어가 콘서트를 기획하고 녹음한다. 주요 음악가로는 바이올리니스트 제니퍼 고, 데이비드 김, 줄리엣 강, 조엘 링크, 브라이언 리 등이 참여한다.

모든 공연은 홈페이지(kingstonchambermusic.org)에서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페스티벌은 오는 22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열리며, 온라인 영상은 9월1일까지 시청할 수 있다.

모스틀리필하모닉오케스트라(MPO)가 지난 16일 선보인 ‘베토벤, 용산에 오다’ 공연도 온라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코리올란 서곡(Coriolan Overture)’, ‘로망스 1,2번(Romance for Violin and Orchestra)’, ‘교향곡 5번(Symphony No. 5)’ 등 베토벤 대표곡들을 용산구청 유튜브에서 공연 실황 그대로 감상할 수 있다.

코리올란 서곡은 오스트리아 시인 겸 극장가 하인리히 요제프 폰 콜린이 쓴 동명 희곡에서 감명을 받은 베토벤이 1807년 초에 작곡한 음악이다. 그가 남긴 11편의 서곡 중 가장 널리 사랑받고 있다.


홍희정 기자 hong.heejung@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