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글마당] 오늘의 잠언

1

혼자 뚜벅뚜벅 걸어오는 노인

몸이 금방 쓰러질 것 같다 고목처럼

굿모닝, 아침 인사를 흔들어본다

준수했을 모습 대신 무거운 두 걸음만 헐떡거린다

또다시 마주치면 굿바이, 혼잣말로 보내는 인사를 한다



2

회색 재킷을 맞춰 입은 노부부

발걸음이 웅웅거린다 낡은 자동차처럼

굿모닝, 또 다른 인사를 웃는다

표정 없는 구부정한 어깨너머

길가에 버려졌던 핑크빛 소꿉놀이 장난감이 흔들린다

서로의 손을 잡고 천천히 걸어가는 그들



3

발걸음도 무거운 날

혼자도 둘도 아닌 나는

문득 뒤를 돌아다본다

신발을 끌며 느릿느릿 뒤따라오는

그를 잠시 기다려주는 일

산책길에서 만난 오늘의 잠언 같은


임혜숙 / 시인·베이사이드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