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2020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 코로나19 뚫고 성료

SWBTS Dr. Allen 설교학 학장, “깊은 영성과 신실한 기도에서 나오는 한국인 설교자의 열정과 강력한 메세지 배울 가치 충분”

SWBTS 데이비드 알렌 설교학 학장이 컨퍼런스에 참석한 한인 목회자들과 함께 토론하는 모습. (왼쪽부터 김우준 목사, Dr. Allen 교수, 이은상 목사)

SWBTS 데이비드 알렌 설교학 학장이 컨퍼런스에 참석한 한인 목회자들과 함께 토론하는 모습. (왼쪽부터 김우준 목사, Dr. Allen 교수, 이은상 목사)

2020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에 참가한 한인 목회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2020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에 참가한 한인 목회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2020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가 지난 2일(월)부터 3일(수)까지 양일에 걸쳐 포트워스에 소재한 사우스웨스턴 침례신학대학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 컨퍼런스도 텍사스 및 미 전역에서 찾아온 목회자와 선교사, 신학생들이 참석하는 등 시작 시간부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특히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의 우려로 얼어붙은 분위기 가운데 한국어 세션의 진행이 불투명 했지만, 학교와 진행팀의 발빠른 대처로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컨퍼런스 2주 이내에 한국에서 입국한 사람과 접촉한 강사와 섬김이는 모두 온라인 강의로 접속하여 컨퍼런스를 듣도록 시스템을 구축하여 진행해 강의의 질과 안전을 모두 만족시키며 무사히 컨퍼런스를 마칠 수 있었다.

갑작스러운 악재에도 불구하고 50여명의 한국인 설교자가 도전을 받고 각자의 목회지로 돌아 갔다는 사실은 고무적이다. 또한 온라인 컨퍼런스라는 미래지향적 플랫폼의 가능성을 확인 하는 컨퍼런스가 됐다.

2020년 TDPC에는 ‘본문이 이끄는 설교’의 수장인 데이빗 알렌, 저명한 학자이자 SWBTS 총장인 아담 그린웨이, 현재 미국내에서 가장 활발하게 활동중인 명설교자 H.B 찰스 그리고 Preaching Magazine 수석 편집장인 마이클 두두잇 등 탁월한 설교학자와 설교자가 강의를 진행했다. 특히 모든 세션은 통역이 제공되어 언어의 장벽을 허물고 컨퍼런스를 들을 수 있었다.

양일간 오후에 진행된 한국어 분과별 강의에는 ‘다음세대를 위한 설교’라는 주제를 가지고 임도균 교수와 김우준 목사 그리고 이은상 목사가 강사로 나섰다.

임도균 교수는 다음 세대에게 초점을 맞춘 본문이 이끄는 설교 방법과 청중분석, 그리고 창조적 전달에 대해 학문적인 방법론을 제시했다.

김우준 목사는 다음 세대에게 진정한 복음을 어떻게 전달 할 것인지, 그리고 이은상 목사는 다음세대 위한 설득적 설교라는 제목으로 강의를 이어 갔다.

이후 페널토의 시간에는 한국어 강사들 뿐만 아니라 SWBTS설교학 학장인 Dr. Allen도 동석한 가운데, 다음세대에게 어떻게 가감없이 그리고 강력하게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할 수 있을지에 대해 청중과 함께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인 설교자와 교회에 대한 특 장점을 묻는 임 교수의 질문에 David Allen 교수는 “깊은 영성과 신실한 기도에서 나오는 한국인 설교자의 열정적이고 강력한 선포적 메세지는 많은 서구 교회의 설교자들이 배울 가치가 충분하다”라고 답했다.

한편 새로운 형태의 컨퍼런스의 가능성을 확인한 2020년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는 내년을 기약하며 막을 내렸다.

기사제공=본문 설교 컨퍼런스 홍보팀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