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 “이번엔 다음세대 깨운다”

오는 3월 2일과 3일 사우스웨스턴 침례신학대학원에서 개최
한국어 분과 및 통역서비스 제공

전세계 복음주의 진영의 설교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 (Text-Driven Preaching Conference, 이하 TDPC)” 가 3월 2(월)과 3(화) 양일에 걸쳐 Southwest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 이하 SWBTS 에서 개최된다.

강해설교의 본질을 21세기 설교자들을 위해 재정립한 “본문이 이끄는 설교”는 “다원주의가 만연한 이 시대에 성경을 올바르고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실제적인 접근” 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본 설교 방법론의 산실인 SWBTS 에서 진행되는 연중 가장 큰 컨퍼런스다.

2020년 TDPC에는 “본문이 이끄는 설교” 의 수장인 데이빗 알렌, 저명한 학자이자 SWBTS 총장인 아담 그린웨이, 현재 미국내에서 가장 활발하게 활동중인 명설교자H.B 찰스 그리고 Preaching Magazine 수석 편집장인 마이클 두두잇 등 탁월한 설교학자와 설교자가 강의를 진행한다.

특히나 이번 컨퍼런스는 ‘다음세대를 위한 설교’라는 타이틀을 걸고 진행하는 만큼, “다음 세대에게 어떻게 복음을 전해 그들이 그리스도인으로 이 세상의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하게 할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고민에 대한 해답을 제시하는데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많은 신학교와 교회들이 비성경적 가치관과 타협하는 현실 가운데 성경을 왜곡되지 않게 선포하는 기치를 내건 TDPC의 행보는 고무적이다. 그것이 TDPC의 강사들이 미래 교회의 주역이 될 세대에게 설교할 설교자들에게 어떤 대안을 제시 할 지 귀추가 주목되는 이유이다.

해를 거듭할 수록 더욱 많은 한국인 설교자들이 TDPC에 기대와 관심을 표하고 있는 가운데 주최측에서는 한국인들의 수요를 반영하여 한국어 세션과 통역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국어 세션은 한국 침례신학대학원 설교학 교수로 재직중인 임도균 교수와 토렌스 조은교회 김우준 담임목사, 세미한 교회 이은상 담임목사가 강의를 맡아 진행한다.

총 6회로 진행되는 한국어 분과 세션에서는 이민 교회 현장에서 반드시 필요한 실제적이고 구체적인 설교 철학과 방법론이 다뤄질 예정이다. 또한 모든 영어 세션은 한국어 통역이 지원된다.

TDPC 등록은 SWBTS 홈페이지 (https://swbts.edu/events/text-driven-preaching-conference/)에서 가능하며 학생일 경우 할인이 제공된다.

TDPC 에 관련한 자세한 문의는 한국어 세션 담당자 서경민 목사에게 이메일 aurahelio@gmail.com 혹은 전화 508-826-5145를 통해 하면 된다.

조훈호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