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증시 안테나] '우한 폐렴에 여행·소비주 급락세' 외

우한 폐렴에 여행·소비주 급락세
3개 백신 개발 참여 업체는 급등


뉴욕증시는 27일 우한 폐렴의 영향으로 여행주와 소비주가 크게 하락했다.

특히 항공주와 여행주가 하락을 주도했다. 이날 항공주 지수는 델타항공, 아메리칸 에어라인을 중심으로 3.3% 떨어졌다.

라스베이거스 리조트&카지노 기업인 샌즈와 윈은 각각 6.8%, 8.1% 폭락했다.



델타·디즈니·나이키·스타벅스 ↓
아이노비오·클로락스·금값 ↑


여행 예약 전문 사이트 익스피디아, 크루즈 전문업체 카니발, 대형 호텔 체인업체 매리어트 인터내셔널은 모두 최소 2.1% 이상 뒤로 후퇴했다.

소비가 위축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면서 대형 소비주도 하락세를 벗어나지 못했다. 나이키와 에스테 로더는 각각 3%와 5% 빠졌다. 애플과 나이키도 최소 1.8% 이상 하락했다.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디즈니는 상하이 디즈니랜드의 무기 임시 폐쇄 발표에 지난 금요일 장에서 1.49% 하락한 데 이어 27일에도 3% 이상 급락하며 135달러대로 내려왔다.

역시 우한과 인근 지역 매장 임시 폐쇄를 발표한 스타벅스와 맥도널드는 27일 추가 하락세를 나타냈다. 스타벅스는 지난 24일 1.83%에 이어 이날은 3.59%로 하락 폭을 더 키웠다.

반면 맥도널드는 24일 1.02% 하락에 이어 27일은 0.90%만 떨어져 비교적 선방했다.

이런 가운데 우한 폐렴 사태로 일부 소형 의약품 제조업체의 주가는 급등세를 보였다. 아이노비오(Inovio), 모더나(Moderna), 노바백스(Novavax)는우한 폐렴 사태 확산 소식에 주식 가격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이들 세 회사는 우한 폐렴의 발생 원인인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개발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노비오는 27일에만 약 40% 폭등했다.

노바백스는 약 19%, 모더나는 약 9% 상승했다.

소독제품 업체 클로락스(Clorox) 주가도 이날 1% 넘게 올랐다.


김병일 기자 kim.byongil@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