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중국 기업, 작년 미국 특허 취득 16,900건

주요국 중 최대폭 최대…점유율 한국 이어 4위

중국 본토 기업의 작년 미국 특허 취득 증가율이 주요 국가 중 가장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신화통신은 15일 미국 특허 정보 서비스 업체인 IFI 클레임스를 인용해 작년 중국 본토 기업들의 미국 특허 취득이 1만6900건으로 전년의 1만2599건 대비 34.14% 급증했다고 보도했다.

미국 기업들의 자국 특허 취득 증가율은 15.95%로 2위였다.

중국은 또 작년 미국 특허 점유율에서 미국과 일본, 한국에 이어 4위에 올랐다.



중국은 작년 미국 특허 점유율이 5%포인트 확대되며 처음 독일을 앞질렀다.

IFI 클레임스의 래리 캐디 선임 애널리스트는 중국이 최근 수년간 특허 취득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출원된 특허도 대부분 기술 분야라고 설명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