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손흥민 결장 속 알리 역전 결승골

토트넘, 브라이턴 2-1 제압
아스널, 본머스와 1-1 무승부
리버풀, 레스터시티 4-0 완파

손흥민이 퇴장 징계로 결장한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중하위권의 브라이턴 호브 앨비언에 역전승을 거두며 4위권 진입에 박차를 가했다.

토트넘은 26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프리미어리그 19라운드 홈 경기에서 델리 알리의 역전 결승골을 앞세워 2-1로 이겼다.

7위에 있던 토트넘은 이로써 승점 29점(8승 5무 6패)을 쌓으며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직행 마지노선인 4위 첼시(승점 32)를 향한 추격을 이어갔다.

손흥민은 지난 첼시전에서 상대 선수를 걷어차 퇴장당하고 3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받은 터라 이날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선제골은 브라이턴의 차지였다. 전반 37분 오른쪽에서 파스칼 그로스가 올린 프리킥을 애덤 웹스터가 문전 헤더로 마무리해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브라이턴의 강한 압박에 고전하던 토트넘의 해결사로 나선 건 '골잡이' 해리 케인이었다.

후반 8분 루카스 모라가 중앙으로 돌파해 들어가다가 상대 수비에 막히면서 공이 튀어나오자 페널티지역 근처에 있던 케인이 슈팅을 날렸다.

첫 슈팅은 골키퍼 선방에 막혔지만, 재차 날린 오른발 발리슛은 골대 왼쪽에 꽂혀 1-1 동점이 됐다.

기세가 오른 토트넘은 후반 27분 델리 알리의 역전골까지 터지며 승부를 뒤집었다.

알리는 세르주 오리에가 골지역 오른쪽에서 내준 패스를 문전에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문을 갈랐다.

한편 아스널 지휘봉을 잡은 아르테타 감독이 데뷔전서 승리를 거두지 못했다.아스널은 본머스와 원정경기서 1-1로 비겼다. 아스널은 5승 9무 5패 승점 24점 11위, 본머스는 5승 5무 9패 승점 20점 16위가 됐다.

리버풀은 원정에서 2위 레스터 시티 상대로 4골을 퍼부으며 프리미어리그(EPL) 무패 기록을 35경기로 늘렸다.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가 1골 2도움,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2골로 활약했다.

이날 승리로 리버풀은 EPL 19경기 18승 1무(승점 55)로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화끈한 공격력을 펼치며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4-1로 가볍게 제압했다.뉴캐슬 기성용은 이날 경기에도 출전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승권 기자 lee.seungkwo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