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나스닥 IPO 규모 뉴욕증권거래소 추월할 듯

올해 344억불 달해

미국 제2의 증권 시장인 나스닥이 올해 기업공개(IPO) 규모에서 뉴욕증권거래소(NYSE)를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됐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금융정보 제공업체 딜로직 자료를 인용해 올해 들어 현재까지 나스닥의 IPO 조달 자금은 344억 달러에 달해 NYSE의 262억 달러를 웃돈다고 11일 보도했다.

이런 추세가 이달 말까지 뒤바뀌지 않는다면 나스닥은 2012년 이후 처음으로 IPO 규모에서 NYSE를 누르게 되는 셈이다.

올해 5억 달러 이상 IPO 중 나스닥에서 12건이 성사돼 NYSE보다 한건 많았다.

특히 바이오기술 기업 42개가 나스닥에 상장해 총 48억 달러를 조달했다.

1971년 설립된 나스닥은 애플, 아마존 등 IT(정보기술) 기업들의 IPO 성지로 여겨졌다. 하지만 대형 IPO에서는 1792년에 설립된 NYSE에 밀리기도 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