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다운타운에 울려퍼질 '메시아'

드림오케스트라와 80명 합창단 8일 천사들의 모후 성당



지난해 열린 드림오케스트라의 메시아 공연 모습.


지난해 열린 드림오케스트라의 메시아 공연 모습.


드림오케스트라(음악감독 다니엘 석)의 성탄 특별 공연 ‘헨델의 메시아’가 오는 8일 오후 7시 LA다운타운에 있는 ‘천사들의 모후 성당(The Cathedral of Our Lady of the Angels)’에서 열린다.



올해로 7년째를 맞은 드림오케스트라의 크리스마스 메시아 공연은 7년전 샌타모니카 성당에서 시작, 지난해 LA다운타운으로 장소를 옮겼다.



이번 연주 독창에는 소프라노 애나 슈베르트와 메조 소프라노 테일러 레이븐, 테너 아놀드 가이즈, 베이스 스티브 펜스 등 실력의 성악가들이 초청됐다.



합창에는 LA대성당 합창단과 전문음악인으로 구성된 합창단 ‘오페라 코러스오브LA(Opera Chorus of Los Angeles)’의 80명의 단원이 함께 메시아를 부른다.



다니엘 석 지휘자는 “공연은 헨델의 서곡과 모짜르트의 할렐루야로 시작하는 데 특히 모짜르트와 메시아 솔로를 맡은 소프라노 애나 슈베르트는 최고의 메시아 소프라노라는 평을 받고 있다”고 강조하고 “지난해 1200여명의 관객들이 찾았다. 올해는 더 많은 한인들의 참석해 연주회를 함께 즐겼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드림 오케스트라는 오는 15일 갈라 음악회와 2020년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티켓은 20 ~40달러이며 온라인 구매는 웹사이트(www.dreamorchestra.org)에서 가능하다.



▶문의:(213)432-1777

오수연 기자 oh.sooyeo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